> 뷰티
LG생활건강,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 출시아미노 펩타이드와 거미줄 실크 코팅, 영양 공급과 모발 보호 동시에
이민하 기자  |  elector@mai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27  09:48: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 2종

[더뉴스21=이민하 기자] LG생활건강은 미세 단백질 성분이 모발 속으로 전달돼 탄력과 보습을 유지할 수 있는 극손상 모발 케어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를 출시했다.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는 모발 손상의 근본 원인인 ‘모발 속 관리’를 위해 강철보다 20배 질기고 고무보다 유연한 거미줄을 모티브로 개발됐다.

미세 단백질 성분인 ‘아미노 펩타이드’가 손상된 모발 속 빈 공간을 채우고 거미줄 실크 필름이 모발 표면을 코팅(거미줄 실크 코팅·Spider Silk Coating™)해 외부 자극으로부터 보호해준다.

특히 LG생활건강의 특허인 ‘5 아미노-펩타이드 인사이드 케어 시스템(5 Amino-Peptide Inside Care System)’을 적용해 모발에 전달된 미세 단백질이 샴푸(세정)로 유실되지 않도록 단단히 고정시켜 준다.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의 독특한 제형도 눈에 띈다.

거미줄처럼 늘어나는 제형으로 모발에 달라붙어 단백질보다 작은 아미노 펩타이드 성분이 모발 깊숙이 전달하는데 도움을 준다.

아울러 수분 햠유량이 높은 ‘마린 콜라겐’과 비타민B5 유도체인 ‘판테놀’을 함유해 모발의 탄력과 보습도 개선해준다.

▲ 펩타드렌치 네롤리 앤 시더우드 트리트먼트 & 펩타드렌치 로즈 앤 머스크 트리트먼트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의 효능은 인체 실험에서 확인됐다.

한 번만 사용해도 모발 속 단백질 성분을 확인할 수 있고 모발에 침투한 단백질은 14차례 머리를 감아도 유실되지 않았다.

또한 열이나 펌, 자외선에 의해 손상된 모발의 큐티클을 개선하고 코팅을 통해 모발 볼륨과 보습을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펩타드렌치 트리트먼트는 네롤리&시더우드향과 로즈&머스크향 두 종으로 구성됐다.

LG생활건강은 오는 29일 GS홈쇼핑을 통해 론칭할 계획이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1회 사용으로도 모발 개선 효과를 체험할 수 있다”면서 “사용할수록 머릿결이 좋아지는 트리트먼트”라고 말했다.

이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후보공약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더뉴스21  |  경기도 광명시 성채안로 26. 101-802  |  대표전화 : 02)6010-6567  |  팩스 : 02)868-2062
등록번호 : 경기 아 50946(인터넷신문) 경기 다 50423(신문)  |  등록일 2014년 4월 1일  |  발행 및 편집 : 강창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창우
Copyright © 2018 더뉴스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