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더뉴스21 > 사회
유관순 열사에게 주고 싶은 발명품 '투명망토'특허청, 페이스북 통해 투표..."일본군 피해다닐 때 최적 아이템"
이민하 기자  |  elector@mai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27  03:31:5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유관순(옥중시절) @한국학중앙연구원

[더뉴스21=이민하 기자] ‘유관순 열사에게 주고 싶은 발명품’에 대한 투표 결과 유효응답의 20%를 차지한 ‘투명망토’가 1위에 선정됐다.

특허청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지난 14일부터 23일까지 전문가 그룹이 미리 선정한 발명품 31가지 중에서 한 사람이 3가지를 추천하는 방식으로 특허청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했다며 26일 이같이 밝혔다.

이어 유관순 열사에게 주고 싶은 발명품 2위는 방탄조끼, 3위는 스마트폰, 4위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5위는 발열내의가 차지했다. 전기충격기, 유튜브, 워킹화, 드론, 3D 프린터 등이 다수의 지지를 얻어 그 뒤를 이었다.

국가보훈처 협업으로 진행한 이번 자문조사는 관세청, 소방청 등 중앙행정기관과 광역지자체, 서울시교육청 등의 페이스북으로 확산돼 국민 600여 명이 참여하고 1,300여 개의 유효응답을 얻었다.

투표 참여자들은 투명망토 지지 이유로 ‘투명망토는 나쁜 일본군을 피해다닐 때 최적의 아이템이죠. 소중한 우리 유관순 열사님은 보호 받아야 해요’, ‘잠자는 동안 발각될 걱정이나 불안 없이 푹 숙면을 할 수 있으면 좋겠어요’ 등의 댓글을 달았다.

2위는 ‘방탄조끼’로 유효응답의 12.2%를 차지했다.

방탄조끼를 택한 사람들은 ‘총탄으로부터 안전하게 몸을 보호하세요’, ‘더 이상 총격으로 부상 안당하길 바라요’ 등의 글을 남겼다.

▲ 유관순 열사에게 주고 싶은 발명품

3위에 선정이 된 ‘스마트폰’은 유효응답의 9.5%를 차지했다.

스마트폰은 ‘유관순 열사의 독립에 대한 의지와 열정, 헌신과 희생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스마트폰이 있었으면 좋았을 것’, ‘애국지사들과 쉽게 의견을 주고받을 수 있잖아요’라는 추천 이유를 남겼다.

뒤를 이어 ▲발열내의(5위) ▲전기충격기(6위) ▲유튜브(7위) ▲워킹화(8위)가 상위에 포함됐다. 그 외 다수의 지지를 얻은 발명품으로 드론, 자율주행자동차, 통번역장치, 안마의자 등이 뽑혔다.

한편 이번 조사 결과는 내달 4일 특허청 유튜브 방송 ‘4시! 특허청입니다’를 통해 더 자세히 소개될 예정이다.

▲ 유관순 열사에게 주고 싶음 발명품 투표 결과(단위 : %)

이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후보공약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더뉴스21  |  경기도 광명시 성채안로 26. 101-802  |  대표전화 : 02)6010-6567  |  팩스 : 02)868-2062
등록번호 : 경기 아 50946(인터넷신문) 경기 다 50423(신문)  |  등록일 2014년 4월 1일  |  발행 및 편집 : 강창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창우
Copyright © 2019 더뉴스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