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약 > 국회의원
4.29 재보선 '광주 서구을 무소속 천정배 후보' 공약
조상민 기자  |  elector@main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4.28  19:24: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더뉴스21=조상민 기자] 광주 서구을에 출마한 무소속 천정배 후보

호남정치를 살리고 야권을 쇄신하여 정권교체의 대장정을 시작하겠습니다.

변화, 쇄신으로 두 번 정권 바꾼 제가 확실한 개혁을 이루겠습니다. 무기력하고 나태한 야권을 바꾸는 것이 오는 대선에서 승리하는 지름길입니다. 새로운 인재들이 널리 참여해 야권의 체질을 바꾸는 인적 쇄신을 이루고 야권이 비전과 정책을 갖춘 유능한 세력으로 변화시키겠습니다.

1995년, 김대중 대통령은 무기력한 이기택 민주당을 나와서 저를 포함해 김근태, 정동영, 신기남 등 유능하고 개혁적인 인물들을 대거 참여시키는 쇄신 끝에 사상 최초의 수평적 정권교체를 이뤘고, 2001년에는 이회창 대세론에 주눅 들린 민주당이 패배주의에 빠져있을 때, 저를 비롯한 당내 개혁세력이 일으킨 정풍운동으로 국민참여경선과 노풍을 만들어 승리했습니다.

지금처럼 당시에도 쇄신에 대한 반대가 컸고, 무조건적인 단결을 외치는 목소리도 많았습니다. 그러나 쇄신 없는 단결이란 야당에 안주하려는 기득권자들의 논리일 뿐입니다.

이명박 정권의 실정으로 60%를 넘는 국민이 정권이 바뀌기를 원했지만, 당의 기득권 세력이 변화를 거부했고 그 결과 패배했습니다. 대선 이전 당은 저에게 당 개혁 작업을 맡겼고, 저는 수많은 당원들과 전문가들과 함께 당 개혁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쇄신안을 만들었지만 변화를 두려워한 당권 세력이 쇄신안을 헌신짝처럼 팽개친 결과가 패배였습니다.

젊고 유능한 뉴DJ들을 발굴하고 육성해서 내년 총선에서 좁게는 광주에, 넓게는 호남 전역에 출마해 호남 정치를 확 바꾸도록 하겠습니다. 기득권에 침몰한 고려를 무너뜨리고 조선을 건국한 정도전 등의 신진사대부처럼 그들은 광주를 바꾸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세우는 신진사대부가 될 것입니다.

호남의 정치인들은 개혁의 주역이 아니라 타파해야 할 기득권의 상징이 되었고, 호남의 소외와 불평등을 개선시키기는커녕 야권에서조차 호남불가론을 거리낌 없이 이야기하는데도 그들은 제대로 항변조차 못하는 무기력한 존재가 되어버렸습니다. 야권의 개혁을 추동하는 힘의 원천은 호남으로, 김대중 대통령을 승리로 이끌고, 노픙을 점화시킨 호남과 광주의 위대한 선택이 없이는 수평적 정권 교체도, 정권재창출도 없었을 것입니다.

저는 정치에 몸담은 이래로 단 한 번도 기득권에 안주하지 않고, 오직 야권의 쇄신과 변화에 앞장서 왔습니다. 두 번 정권을 바꿨던 제가 호남정치를 살리고 야권을 쇄신하고 정권교체의 대장정을 시작하겠습니다.

조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후보공약
포토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더뉴스21  |  경기도 광명시 성채안로 26. 101-802  |  대표전화 : 02)6010-6567  |  팩스 : 02)868-2062
등록번호 : 경기 아 50946(인터넷신문) 경기 다 50423(신문)  |  등록일 2014년 4월 1일  |  발행 및 편집 : 강창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창우
Copyright © 2017 더뉴스21. All rights reserved.